아리땁다 티스토리

왜 나는 유독 내 아이에게만 욱할까요?

 안녕하세요. 아리땁다입니다. 제가 티스토리를 시작한 지 벌써 두 달 좀 넘은 것 같은데요. 처음에는 참 많이 어색했는데 이제는 저도 많이 적응이 된 것 같습니다. 글 중간중간 따라 해 보시라고 말씀을 드렸는데 조금은 따라 하기가 편해지셨는지 궁금도 합니다. 사실 제가 드리는 말씀이 여러분들이 모르는 말이 아닙니다. 이미 너무 잘 알고 계시고 또 아이를 키우면서 생활하시면서 많이 하시는 말들 일 겁니다. 그리고 육아에 관심을 가지고 계신 분들이라면 이미 이런 말 정도는 너무 잘 알고 계실 거예요.

그런데 왜 아이 앞에서는 이렇게 말할 수 없는 걸까요?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그중에 하나는요 아이 앞에서는 감정조절이 잘 되지 않기 때문일 겁니다. 그 이유가 뭘까요? 내 안에 싸매 둔 문제는 사실 가족만이 건드리기 때문입니다. 어린 시절 부모와의 문제가 컸어도 사람에 따라서는 사회생활에서 그런 상처가 드러나지 않고 나름 원만하게 지낼 수가 있습니다. 뭐. 한마디로 감정조절을 잘할 수 있는 거죠. 하지만 가까운 가족 간에는 이 해결되지 않은 문제는 다시 가족 간의 관계에서 건드려지기도 하죠.

다음으로 생각해 볼 수 있는 이유는 내가 욱해도 아이는 나를 이해해 줄 거라는 자만심이 있기 때문입니다. 아이를 키울 때에 웬만한 세파에 휘둘지지않는 자신감은 필요합니다. 하지만 이 자신감이 지나치면 내가 낳은 아이가 내가 선의를 가지고 사랑을 가지고 있다면 어떤 행동도 괜찮다고 착각하게 되기도 합니다. 하지만 내 아이라도 부모가 좋은 방법을 택하지 않으면 상처를 받기도 합니다. 마지막 이유는 아이가 나 없이는 못 사는 약자이기 때문이에요. 좀 더 적나라하게 말하면 만만하기 때문입니다. 상대에게 얻을 것이 많다면 특히 조심스럽게 대해야 할 사람이라면 그 앞에서 욱하기 쉽지 않을 겁니다.충격을 받으신 거 같은데요. 그러나 걱정하지 않습니다. 매일 실수하고 잘못하고 후회하는 그 모습에서도 희망이 보이거든요. 아는 것과 모르는 것은 굉장히 다릅니다. 후회는 반성을 부릅니다. 반성은 또 변화를 부릅니다. 물론 행동이나 감정의 표현이 바로 고쳐지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매일 이렇게 노력하다 보면 분명히 변화할 거라 믿습니다. 적어도 처음 출발했던 그 지점보다 더 나은 곳에 닿아 있을 거라 믿습니다. 저는 항상 여러분을 응원합니다. 

 

2020/07/29 - [정보전달] - 휴대하기 좋은 미니체중계 지그램

 

휴대하기 좋은 미니체중계 지그램

"올라서는 순간부터 다이어트 시작" 더욱더 스마트하게 언제 어디서나 어울리는 팬시함 스마트 탭보다 작은 휴대성 "체계적으로 확실히 관리하자" "혹시 이런 고민하시나요?" "지그램과 함께라��

beautiful-things.tistory.com

2020/07/26 - [정보전달] - 아이들 감성 초음파키재기 지헬스 소나를 소개합니다.

 

아이들 감성 초음파키재기 지헬스 소나를 소개합니다.

지헬스 소나BLE 휴대용 초음파 유아어린이 키재기 안녕하세요. 아리땁다입니다. 소나는 초음파로 키를 측정하는 도구 입니다. 휴대폰과 블루투스 연결이 가능하며 소나 전용App을 다운 받아 아��

beautiful-things.tistory.com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비밀글모드

  1. Favicon of https://sinlimlife.tistory.com 생명마루 신림점 2020.07.31 11:07 신고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2. Favicon of https://woojinohhouse.tistory.com 초록마미스 2020.07.31 11:15 신고

    화가날때는 얘는 내 애가 아니다라고 생각하라고 하더라구요ㅎ

  3. Favicon of https://tch0816.tistory.com 왕언니_ 2020.07.31 12:40 신고

    아이들 키울 때 정말 잘 지켜지지 않았던 것 중 하나네요~~
    다시 아이를 키우라고 하면 잘 키울 수 있을텐데 말이죠~

  4. Favicon of https://namagong2018.tistory.com sJSfam 2020.07.31 17:22 신고

    맞아요~ 저는 세 아이를 키우는데 아이들에게 늘 일관적인 태도로 소통하고, 감정을 읽어 주기란 여간 힘든일이 아닌 것 같습니다. 또 욱할때는 얼마나 많은지요.
    부모는 평생 공부하면서 살아야 하는 것 같아요.
    열심히 공부 중입니다 ^^

  5. Favicon of https://moonshells.tistory.com 문쉘 2020.07.31 23:11 신고

    저도 가끔 그럴때가 있었는데 왜그럴까 했는데 이런 이유였군요!! 감사합니다ㅎㅎ

  6. Favicon of https://ariel-jh-lee.tistory.com ariel.jh.lee 2020.08.01 01:40 신고

    저는 이 글 읽으면서 ㅎㅎㅎ 남편한테 왜 욱하게 될까 생각해봤는데 나를 이해해 줄 거라는 자만심 때문이라 적용해도 독일한 것 겉아요 ㅠ 가깝고 사랑하는 사람에게 더 잘해야 하는데. 쉽지 않네요 ㅠ

  7. Favicon of https://misoan77.tistory.com minhang 2020.08.01 12:46 신고

    저도 아이가 어렸을 때 그런적이 많이 있었지요.
    지나고보니 후회됩니다.

  8. Favicon of https://interes-things.tistory.com into 2020.08.02 04:40 신고

    매번 너무 정곡만 찌르십니다. ^^;;
    블로그에 광고가 보여요. 에드고시 통과하셨나 봐요. 축하합니다.

  9. 2020.08.02 14:59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