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땁다 티스토리


아기의 낯가림 시기와 분리불안을 어떻게 극복해야 할까요?








 아기들은 생후 6~7개월 정도가 되면 외부 세상을 이해하는 데 근본적인 변화를 맞게 됩니다. 이 시기의 아이는 엄마나 아빠 혹은 자신을 돌봐주는 다른 어른에게 매우 애착을 가지게 되고 이외의 사람과 함께 있으면 그가 낮선 사람이라는 것을 인식합니다. 특히 아기의 눈에 부모가 띄지 않은 채로 낯선 사람과 있게 되면 아기는 매우 불안해 집니다. 이런 아기의 정서적인 반응을 `분리불안` 이라고 부릅니다. 하지만 부모에게서 떨어지는 일은 아기의 성장에서 빼놓을 수 없는 부분입니다. 아이가 `분리`와 그로 생기는 `불안`을 극복해야 한다는 점을 이해해야 합니다. 아기들 중에서 일찍부터 돌봐주는 사람이 자주 바뀌는 경험을 한 아이는 월령이 더 높아 졌을 대  부모와 떨어져 있게 되어도 더 쉽게 적응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한편 그렇지 않은 아이들도 있습니다. 부모가 자기 눈에 보이지 않으면 갑자기 부모에게 `버림받았다`는 두려움에 사로 잡히게 되는 것이지요.

 아기가 엄마 부모 혹은 다른 양육자에게서 분리되는 일에 익숙해지는 데는 시간이 필요합니다. 이런 경우 아이들의 반응은 대개 울음, 흥분된 행동, 그리고 만성 스트레스로 나타납니다. 


우선 엄마부터 스스로에게 물어보세요. 아기가 갑자기 없어진다면 어떤 느낌일까요? 

 아기가 느끼는 기분도 그와 비슷하답니다. 생후 6개월정도 된 아기는 세상이 좀더 또렸하게 보이고, 소근육도 발달하여 손도 제법 사용할 수 있으며, 몸을 움직일 수 있으므로 세상을 더욱 활발히 구경하게 됩니다. 이 말은 아기가 부모에게서 떨어져서 보내는 시간이 좀 더 많아 진다는 뜻이기도 합니다. 이렇게 떨어져 있는 시간은 아기의 자립심을 길러주므로 꼭 필요합니다. 그러나 아기에게는 아직 안정감도 중요하니 아기를 안고서 데리고 다니는 일을 완전히 중단해서도 안 되지만 그 정도를 줄여 보는 것도  좋습니다. 아기가 관심을 보여 달라고 요구할 때 이를 무시해서는 안되지만 안전이 문제가 아니라 이리 와서 재미있게 해달라는 요구일 경우에는 당장 달려가지 말고 다소 뜸을 들이는 것도 괜찮습니다. 아기가 스스로 서서히 그리고 부드럽게 세상을 알아가는 방법을 배워야 하니까요.


 어떤 아기들은 일찍부터 분리에 익숙해지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도 많습니다. 부모와 떨어지는 데 어려움을 겪는 아이라면 점진적인 분리가 도움이 될 수 있을꺼에요. 가령 친구나 친척 집에 아기를 데리고 방문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 우선 아기가 주변 환경에 익숙해지고 편안해지도록 시간을 주고. 아기가 평소 가지고 놀던 장난감이나 이불,혹은 다른 친숙한 물건이 있다면 이 과정이 더 쉬워지겠지요. 그리고 아기에게 다정한 말투로 간단하게 작별 인사를 한 다음 믿음직한 친구나 친척에게 잠시 아기를 맡기는 것입니다. 처음에는 이런 일이 모두에게 힘들겠지만 점점 더 쉬워집니다. 이런 `분리연습`은 규칙적인 간격으로 이루어져야 하며, 가능하면 매번 어른 1명 이상이 아기와 함께 있는 것이 좋습니다.

 이때 명심해야 할 점은 부모와 떨어지는 연습도 필요하지만, 아기와 장남감을 가지고 놀거나,`까꿍` 놀이를 하거나, 책을 읽어주고 음식을 먹여주는 등 부모와 함께 나누는 시간이 아기에게는 여전히 중요하다는 것입니다. 아기와 부모가 떨어질 때는 부드럽게 작별해야 하고 나중에 다시 만날 때는 따뜻하게 재회해야 한다는 점은 정말 중요하니 꼭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낯가림 극복은 어떻게 하는 것이 좋을까요?

 생후 6~7개월 된 아기에게 나타나는 또 한 가지 현상은 `낯가림` 입니다. 아기들은 대개 자신에게 다정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좋아하지만, 이전에 아무나 다 좋아하던 아기들도 이 시기가 되면  낯선 사람을 보고 갑자기 큰소리로 울면서 반응하기 시작합니다. 낯선 사람의 등장에 대한 아기의 불안감을  최소화하는 기본적인 방법은 바로 간접적인 접근 입니다. 새로운 사람이 등장할 때는 조용히 들어오고, 갑자기 아기를 들여다보는 행동을 피하면서,아기에게 낯선 새 사람을 받아들일 시간을 주는 것이지요.

 이때는 아기에게 친숙한 환경이 좋으며, 가능하면 부모 중 한 사람이나 주로 아기를 돌보는 다른 어른이 함께 있어주는 것이 좋습니다. 시간이 좀 지나서 새로운 사람이 서서히 부드럽게 접근하면 아기가 불안해하지 않습니다.


2020/07/05 - [육아공감] - 아기 눈 맞춤 아이와 눈을 마주치자 쌩긋 웃어 주네요.

2020/07/04 - [육아공감] - 모유수유와 분유 수유, 어떤 것이 좋을까?

2020/07/03 - [육아공감] - 아내의 맛 101회 벌써 막막한 솔루션.. 뒤바뀐 함진 육아 스타일

2020/07/03 - [육아공감] - 아내의 맛 101회 벌써 막막한 솔루션.. 뒤바뀐 함진 육아 스타일

2020/07/01 - [육아공감] - 아내의 맛 함소원 씨 딸 혜정이의 깨무는 표현법 어떻게 대처를 해야 할까요?

2020/06/27 - [육아공감] - 아이가 심하게 떼쓸 때 효과적인 방법

2020/06/29 - [육아공감] - 착시 모형 아이언맨 만들기

2020/06/26 - [육아공감] - 슈퍼맨이 돌아왔다.335회 윌벤져스 철봉

2020/06/24 - [육아공감] - 아이가 건강하게 화를 표출하기 위해선

2020/06/24 - [육아공감] - 아이가 건강하게 화를 표출하기 위해선

2020/06/23 - [육아공감] - 아이와의 공감과 신뢰 형성법

2020/06/23 - [육아공감] - 아이와의 공감과 신뢰 형성법

2020/06/20 - [육아공감] - 요즘육아 금쪽같은 내새끼

2020/06/20 - [육아공감] - 요즘육아 금쪽같은 내새끼

2020/06/20 - [육아공감] - 훈육에 감정이 들어가면 안되요.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비밀글모드

  1. Favicon of https://fefehehe.tistory.com 휘게라이프 Gwho 2020.07.07 18:48 신고

    ㅋㅋㅋ앜ㅋㅋㅋㅋㅋ일하기싫어진데..
    넘 웃겨서 혼자 웃다가 왔어염 ㅎㅎ
    역시 꼼꼼한 아기 관련 포스팅 ..
    보다보면 애 가지구 싶어염~ ㅎㅎ >_<

  2. Favicon of https://tch0816.tistory.com 왕언니_ 2020.07.07 21:03 신고

    아기가 갑자기 없어진다면 어떤 느낌일까요? 라고 물으시는 물음에 가슴이 뜨끔하네요
    아이들 어렸을 때 맞벌이 때문에 떼어놓고 다닐 때 매번 분리불안 증세를 보이면 참 난감하기도 하지만, 짜증날때도 많았거든요 ㅜ
    후회되고 지난 일이지만 반성되네요ㅜ

    • Favicon of https://beautiful-things.tistory.com 오늘도 아리땁다 2020.07.09 10:23 신고

      맞아요. 저도 글을 쓰면서 다시한번 아이가 없어졌을 경우를 생각해 봤더니 가슴이 다시 철렁 내려앉는 느낌이더라고요.
      출근전 아이가 안 떨어지려고 하고 울고 떼쓰면 마음이 참 안 좋을 것 같아요. 공감되는 댓글이네요. 저도 후회되고 반성할 일이 있어요.

  3. Favicon of https://kimppo.tistory.com 자연과김뽀 2020.07.07 21:25 신고

    낯가림이 심한 아이들을 보면 불안해하는 모습도 보이면서 우는경우가 많은데
    확실히 아이가 불안해 하지않도록 해주는게
    최우선인거 같아요 :)

    • Favicon of https://beautiful-things.tistory.com 오늘도 아리땁다 2020.07.09 10:15 신고

      어떻게보면 낯가림이 심한 아이들도 다 크면 별 문제가 없어보이지만 어릴적에 부모가 어떻게 대처를 했는지에 따라 인성과 사회성에 영향을 받으니 낯가림이 시작되는 그 시기에 불리불안을 최소화하면서 서서히 적응시키려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4. Favicon of https://ydaap.tistory.com 쭈니형! 2020.07.08 01:40 신고

    진짜 꼼꼼하게 잘 적으셨네여

    • Favicon of https://beautiful-things.tistory.com 오늘도 아리땁다 2020.07.09 10:11 신고

      요즘 신경쓸일이 조금 있어서 포스팅에 집중이 안되네요. 그리고 사실1일1포의 부담도 있어요.ㅜㅜ 그래도 칭찬은 고맙게 받겠습니다.

  5. Favicon of https://hyundolg.tistory.com 부자엄마로 살기 2020.07.08 09:44 신고

    좋은 포스팅이네요. 잘 보고 갑니다~

  6. Favicon of https://woojinohhouse.tistory.com 초록마미스 2020.07.08 10:09 신고

    얼마전 놀이터에서 제가 지켜보고 있었는데 순간적으로 제가 안보였는지 절찾으며 울길래 귀여우면서도 짠하더라구요ㅜ

    • Favicon of https://beautiful-things.tistory.com 오늘도 아리땁다 2020.07.09 10:08 신고

      아이들이 울면 부모 마음은 찢어지죠. 엄마들은 그런 상황을 자주 겪어봐서 별로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는데 아빠들은 아이들이 울면 어떻게 해야할지 몰라서 허둥대거나 호들갑 떨때가 있죠. 사실 제 얘기에요.지금은 많이 좋아졌는데 예전에는 와이프한테 한소리 듣곤했죠.ㅎㅎ 즐거운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7. Favicon of https://b920685.tistory.com 정보문지기 2020.07.08 13:26 신고

    오늘 너무 덥네요 ~
    수분보충 많이 하세요 ~~
    좋은 글 잘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

    • Favicon of https://beautiful-things.tistory.com 오늘도 아리땁다 2020.07.09 10:05 신고

      어제 물 엄청 마셨어요.ㅎㅎ 오늘은 어제보다 더 덥다고 합니다. 정보문지기님도 수분보충 잘하시고 좋은 하루 보내세요.

  8. Favicon of https://moldone.tistory.com 청결원 2020.07.08 13:52 신고

    무더운 날씨네요...
    건강 잘 챙기시고 오늘도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s://beautiful-things.tistory.com 오늘도 아리땁다 2020.07.09 10:03 신고

      오늘은 날씨가 더 덥다네요. 어제보다 무려 4도나 올라간다고 하는데 저도 걱정 청결원님도 걱정이네요. 그래도 활기찬 하루 되시길 바랍니다.

  9. Favicon of https://ajedelavie.tistory.com 필굿아재 2020.07.08 15:40 신고

    지금 딱 두두가 저런데 분리불안이 있나봐요;; 조금씩 자립심을 키워줘야겠어요 ^^

  10. Favicon of https://balamuisinim.tistory.com 바람의시님 2020.07.08 22:14 신고

    아기의 낮가림이 얼굴을 인식하기 시작해서 그런건가여?
    포스팅 잘보고 갑니다 ^^

    • Favicon of https://beautiful-things.tistory.com 오늘도 아리땁다 2020.07.09 10:01 신고

      네~맞아요. 이 시기가 되면 아이도 조금씩 엄마와 떻어지는 연습이 필요해요. 갑자기 떼어놓게 되면 심리적으로 불안해지니 연습과 적응할 시간이 필요합니다. 들려주셔서 고맙습니다.